한국인 K-Pop 기념품 팔다 현지 경찰에 체포

0
390

말레이시아 한류 인터넷 매체인 Koreaboo는 3명 이상의 한국인이 지난 19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스타디움 네가라에서 있었던 K-Pop 밴드 Wanna One의 기념품을 판매하다가 체포 구금되엇다고 밝혔다.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우리 국민이 구금된 사건과 관련해 외교부는 여권 미소지 및 입국비자 상 허가된 범위 외 행동을 한 혐의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주말레이시아대사관 담당 영사가 22일 오전 현지 당국을 접촉해 사건 경위를 파악한 결과, 총 19명이 말레이시아 이민법 위반 등의 혐의로 체포돼 관련 수사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우리 국민은 7명으로 확인됐다.

외교부 당국자는 “담당 영사는 현지 이민국 측에 우리 국민들이 부당한 대우를 받지 않고 신속하고 공정한 수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조를 당부하고, 수사 진행 상황 등을 우리 측에 적시 통보해 줄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이어 “주말레이시아대사관은 이 사건 관련 수사 상황을 지속 모니터링 할 것”이라며 “추후 영사면회를 통해 체포된 우리 국민의 건강상태 확인 및 가혹 행위 등 인권침해 여부 확인 등의 필요한 영사 조력을 제공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