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 펄리스 – 조그마한 보석

0
524

펄리스는 말레이시아에서 가장 작은 주로써, 총면적이 795 sq km 북쪽으로는 태국과 남쪽으로는 커다 주와 경계를 이루고 있으며, 주의 수도는 캉가(Kangar)이며, 수도에서 10km 떨어진 곳에는 아라우(Arau)라는 왕실도시가 있습니다.

농업을 위주로 하는 펄리스는 아직 오염되지 않은 아름다움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수마일에 널려있는 낮은 평온한 논들이 간간히 불쑥불쑥 튀어나온 석회석 산들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이곳은 1월부터 4월까지가 건조기며, 9월부터 12월까지는 우기입니다.
주요 도시로는 캉가를 비롯해, 아라우(Arau), 알로스타(Alor Setar), 쿠알라 펄리스(Kuala Pelis), 파당버사(Padang Besar)가 있습니다.
쿠알라 펄리스는 랑카위의 유명한 섬들로 들어가는 주요 관문이며, 파당버사(Padang Besar)는 방문객들이 육지나 철도를 통해 태국으로 들어가는 주요 지점이기도 합니다.

▶ 역사적 배경
역사적으로 이 주는 커다 주의 일부분 이었는데, 여러 번 태국의 지배 하에 있었습니다. 태국이 1821년 커다 주를 정복했을 때 국왕은 시암인들의 조건을 수락해야 했으며, 1842년 결국 커다 주를 다시 회복하여, 펄리스를 속국으로 설립했습니다. 1909년 앵글로-시암 조약으로 인해 펄리스에 대한 태국의 종주권이 영국으로 넘어갔지만, 일제치하 동안 펄리스는 다시 태국 치하로 넘어갔습니다. 일본이 패망하고 난 뒤 펄리스는 다시 영국의 보호 하에 있다가 1957년에 독립을 하였습니다.

▶ 경제
지형이 쌀 농사와 사탕수수재배 이외에도 망고와 수박 같은 과수재배에도 적절하고, 고기잡이와 산림업도 이 주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중소 제조업들이 점점 개발되어 이 지역 산업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사탕수수재배의 중심지인 추핑(Chuping)에는 설탕 정제업이 발달되었고, 부킷 커테리(Bukit Keteri)에는 시멘트공장이 개발되어 있습니다.

▶ 가볼 만 한 곳
캉가(Kangar)

KANGAR 24 MAY 2016. Keris mercu tanda di Dataran Dato Syeikh Ahmad patah akibat ribut yang melanda beberapa kawasan di sekitar Perlis. NSTP/EIZAIRI SHAMSUDIN

알로스타(Alor Setar)의 북서쪽으로 56km 지점에 있는 캉가는 펄리스 주의 수도로 광활한 논으로 덮혀 있고, 추수철에는 황금의 물결로 변합니다. 주요 관청들이 이곳에 모여 있으며, 도시의 주요 이정표로는 잘란 버사(Jalan Besar)에 있는 금색 돔의 주 회교사원을 들 수 있습니다. 캉가 체육관, 병원, 호텔, 학교들이 조그마한 시내를 이루고 있으며, 모두 도보로 둘러볼 수 있는 거리에 있습니다.

구아 컬람 까끼 부킷(Gua Kelam Kaki Bukit)

캉가에서 26km 떨어진 곳에 있는 한 산 입구에서 발견된 석회암 동굴 이름으로, 직역하면 어두운 동굴이란 뜻입니다. 이 동굴 내에는 몇 가지 볼거리가 있고, 동굴의 지하는 강과 주석 광으로 되어 있습니다. 꽤 긴 동굴인 이 구아 컬람은 약 370미터의 석회암 산을 관통하여 완 탕가(Wan Tangga)로 알려진 마을까지 동굴의 끝이 뻗쳐져 있습니다.

멀라띠 호수(Tasik Melati)


멀라띠 호수는 작지만 아주 운치 있는 호수로써 캉가에서 북쪽으로 약 8km 떨어져 있습니다. 낮은 늪지로 주위에는 무려 150여 개의 작은 섬처럼 흩어져있는 모래톱이 있습니다. 이 호수에는 관광객들이 산책을 하거나 조용히 앉아서 풍경을 감상할 수 있도록 높은 보도가 만들어져 있습니다.

푸트라 골프 클럽(Putra Golf Club)


뱀 농장 근처에 위치한 푸트라 골프클럽에는 18홀 코스가 있습니다. 아주 많은 장애물과 모래톱, 도랑 그리고 예상치 않은 트랩들로 인해 어렵기로 소문난 골프 코스라서 많은 골퍼들로 하여금 도전을 유발시키고 있는 곳입니다.

뱀 농장(Snake Farm)

뱀들은 석회석 동굴에서 서식하기를 좋아하는데, 이들 대부분은 독사들입니다. 이 뱀 농장은 뱀에게 물렸을 때 바르는 치유 약을 개발하기 위해 세워진 연구 시설입니다. 과학 연구이외에도 일반인들에게 관광지로 개방하고 있습니다.

쿠알라 펄리스(Kuala Perlis)


캉가에서 약 14km 떨어진 해변도시로, 랑카위 섬으로 들어가기 위한 도착지역으로 페리 터미널이 있습니다. 터미널은 펄리스 강 입구에 위치해 있으며 또한 어부들이 잡은 어척을 다른 지역으로 운송하는 지역이기도 합니다. 쿠알라 펄리스 시내의 길은 몇 개 밖에 되지 않는데, 이 길가에는 거의 해물과 현지 특별 음식인 꺐泉?(생선을 갈아서 요리한 쌀 국수 탕)를 요리하는 식당들로 가득 차 있습니다.

부킷 쿠부(Bukit Kubu) 레크리에이션 정글

쿠알라 펄리스 인근에 위치해 있으며, 왕 피낭(Wang Pinang)이라 알려진 이 곳은 밀림 산속의 석회석 동굴입니다. 이 동굴은 지형학적으로 아주 재미있게 형성되어 있으며 조깅하는 사람과 동굴 트랙커들을 위해 길옆으로 공원이 개발되었습니다. 이곳에는 몇 개의 하이킹 트레일도 있습니다.

구농 메단(Gunung Medan)

구눙 메단은 캉가의 남쪽 약 6km 지역에 위치한 유명한 피크닉 지역입니다. 높이가 100미터 정도 되는 또 다른 석회석 노두로 정상까지 올라가는 길이 나 있으며, 전경을 관망할 수 있도록 층계 길과 도보길이 나 있습니다. 어느 방향에서 보든지, 북쪽으로는 태국까지 펼쳐져 있는 논과 사탕수수 농장과 초록들, 그리고 남서쪽으로는 가장 두드러지게 보이는 랑카위 섬을 비롯해 크고 작게 떠 있는 섬들의 전경을 즐길 수 있습니다.

파당 버사(Padang Besar)

 

말레이시아 북쪽 경계선에 있는 이 시내는 태국인종과 말레이시아 인이 복합적으로 살고 있는 지역입니다. 말레이시아인 들은 이지역을 통해 태국으로 여행을 하고, 태국 인들도 마찬가지로 이곳을 통해 쇼핑이나, 비즈니스 여행을 합니다. 이곳 기차역에는 아주 긴 플랫폼이 있는데, 한쪽은 말레이시아인 다른 한쪽은 태국인들이 기다리고 있으며, 사실 이민국 검사지역이나 표지판이 없으면 어디까지가 정확하게 경계선인지 분간을 할 수 가 없습니다. 이 철로를 지나면 뻐간 씨암(Pekan Siam) 즉, 사냥꾼천국으로, 이 지역은 섬유, 의복, 수공예, 음식, 과일, 선물 등으로 가득 차여 있습니다.

추핑(Chuping)

석회암으로 된 추핑산 (Bukit Chuping)으로부터 이름을 딴 이 도시는 사탕수수를 재배하기에 아주 적절한 곳으로, 사탕수수를 널리 재배하고 가공하고 있으며, 이곳에는 시멘트공장도 있으며, 전국의 시멘트의 일부는 이곳에서 생산한 것입니다. 문화와 오락 펄리스 사람들은 타 말레이시아 개발 지역에서는 이미 잊어버린 전통 예술형태를 여전히 보유하고 있습니다. 이곳에서 몇 사람만 알고있는 춤으로 창궁(Tarian Canggung)’, ‘타리안 터리나이(Tarian Terinai)’ 가 있는데, 후자는 왕실 행사 때 상연하는 춤과 음악입니다. 무용수들은 꺉풔 터리나이꽫 불리는 북소리에 장단을 맞춰 춤을 추며, 판소리 같은 이야기는 또 다른 예술 형태로, 이야기꾼인 꺘틸 바틸(Awang Batil)’은 음유시인처럼 돌아다니면서 청중을 모아두고 조그만한 북과 피리를 섞어가면서 옛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인기 있는 스포츠로는 세팍 타크로(Sepak Takraw)’인데, 대나무로 만든 조그마한 공을 발로 차서 네트 속으로 넣는 게임으로, 시골마을에서 흔히 볼 수 있습니다.

가는 방법
항공 쿠알라룸푸르, 페낭, 조호바루에서부터 커다주의 알로스타(Alor Setar) 공항까지 항공기들이 운항되며, 공항에서 캉가와 아라우까지 택시 서비스가 되며, 캉가까지 약 45분이 걸리며, 아라우까지는 조금 덜 걸립니다. 택시요금은 약 RM16.00 혹은 1인당 RM4.00정도 입니다. 버스 주의 시내를 운행하는 버스회사들은 많이 있는데, 캉가, 파당 버사, 아라우, 쿠알라 펄리스, 푸아, 알로스타, 지트라, 코디앙, 심팡 음빳, 파당 머랑깃, 추핑, 까키 부킷까지 정기적으로 왕복 서비스를 합니다. 택시 캉가에서 택시를 탈 수 있으면, 대부분 택시들은 주 내의 모든 지역으로 서비스를 하고 있습니다.
기차 쿠알라룸푸르에서 아라우, 파당 버사까지 매일 정규 기차가 있으며, 이 기차는 계속해서 태국까지 갑니다.